티스토리 뷰

다이소에서 파는 3천원짜리 고릴라 삼각대를 충동 구매했습니다. 그냥 귀여워서, 호기심에 덜컥. 싼 가격에 구매 욕구를 망설이게 하지 않았습니다.

사진으로 보면 감이 안올건데요 아이들 손바닥 만합니다. 책상위에 올려놓으니 삼각대라기 보다는 인테리어 소품처럼 보일정도로 작아요.

들고 다니기 안무겁겠다 생각했지만 B.U.T........

들고다닐 이유도 없어졌죠. ㅎㅎ 골동품 제 스맛폰 거치가 안되요. 폰이 너무 넓어서리... 폰을 너무 자주 떨어트려서 결국 액정 깨졌는데 올해 안에 완전 분리될지도 모르겟습니다.

마운트를 장착하면 작은 똑딱이 카메라는 거치 가능해요. 마운트를 제거하고 1/4 나사에 직접 연결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이 삼각대의 단점은

관절 부위가 너무 약합니다. 마운트 부분, 다리부분 할 것 없이 관절은 모두 약해서 꽉 조인 후에도 손으로 돌리면 돌아가요. 이리저리 300g짜리 똑딱이 카메라 거치해 본 결과 확~확~ 스냅줘서 휘두르지 않으면 떨어지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카메라를 아래 방향으로 하면 삼각대가 넘어갑니다. 마운트부분에 90도로 쩍어지도록 홈이 있는데 홈방향이 잘못되어 있어요.

홈 방향이 삼각대 다리와 일직선이 되어야 하는데 이 삼각대는 다릴 사이에 홈이 있어서 앞으로 쏠리는 무게를 견디지 못하네요.

장점은

다리 재질은 광택 플라스틱, 푹신한 스폰지로 되어있어요. 인테리어 소품으로 아주 좋습니다. 종이카메라 모형하나 만들어서 거치해놓고 인테리어 소품으로 써야겠습니다.

1 ··· 5 6 7 8 9 10 11 12 13 ··· 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