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이 15일 발효됨에 따라 자동차세를 미리 낸 차량 소유주들이 일부를 환급 받게 된다.

15일 행정안전부는 한미 FTA 발효로 지방세법이 개정됨에 따라 지난 1월에 기존 세율로 1년치 자동차세를 미리 낸 사람들에게 인하된 세율만큼 줄어든 세금을 환급한다고 밝혔다.

산타페 티저이미지


환급대상 차량은 비영업용 승용차 가운데 800∼1000㏄ 및 2000㏄초과 차량 중 지난 1월 1년치 자동차세를 미리 납부한 차량이다.

800cc 초과∼1000cc 이하 자동차의 경우 cc당 100원에서 80원으로, 2000cc 초과 비영업용 승용차량은 cc당 220원에서 200원으로 각각 20원씩 인하된다.

지방자치단체들은 16일 개인별로 환급안내문을 발송하고 납세자의 계좌번호를 확인한 뒤 송금을 통해 인하된 자동차세를 돌려줄 예정이다.

환급신청은 직접 시군 담당부서를 방문하거나 전화 또는 지방 종합정보 시스템인 위택스(www.wetax.go.kr)에서 신청하면 된다. 서울시는 이텍스(http://etax.seoul.go.kr)를 이용하면 된다.
스팸이 너무 많아 댓글 시스템은 삭제하였습니다. ▶ 방명록 ◀을 이용해주세요.
1 ··· 6 7 8 9 10 11 12 13 14 ··· 45